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마누라 음식 간보기-임보

봄봄란란 | 2022.05.16 21:18:37 댓글: 0 조회: 109 추천: 0
분류이쁜시 https://file.moyiza.kr/goodwriting/4370573


아내는 새로운 음식을 만들 때마다

내 앞에 가져와 한 숟갈 내밀며 간을 보라 한다.

그러면

", 마침 맞구먼, 맛있네!"

이것이 요즈음 내가 터득한 정답이다.

물론,

때로는 좀 간간하기도 하고

좀 싱겁기도 할 때가 없지 않지만

만일 좀 "간간한 것 같은데" 하면

아내가 한 입 자셔 보고 나서

"뭣이 간간허요? 밥에다 자시면 딱 쓰것구만!"

하신다.

만일

"좀 삼삼헌디" 하면 또 아내가 한 입 자셔 보고

나서

"짜면 건강에 해롭다요. 싱겁게 드시시오."

하시니

할 말이 없다.

내가 얼마나 멍청한고?

아내 음식 간 맞추는 데 평생이 걸렸으니

정답은

"참 맛있네?" 인데

그 쉬운 것도 모르고...

추천 (0) 선물 (0명)
IP: ♡.84.♡.47
56,867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2
37825
봄봄란란
2022-06-27
0
49
봄봄란란
2022-06-24
0
55
천상천하유아독존
2022-06-23
0
61
망고망고푸딩
2022-06-18
0
146
외로운나무km
2022-06-17
0
110
봄봄란란
2022-06-17
0
75
봄봄란란
2022-06-15
1
116
봄봄란란
2022-06-14
0
91
봄봄란란
2022-06-08
0
88
봄봄란란
2022-06-07
1
109
봄봄란란
2022-06-06
0
57
김삿갓의갓
2022-06-06
0
77
봄봄란란
2022-06-02
0
106
봄봄란란
2022-05-31
0
101
봄봄란란
2022-05-30
0
79
봄봄란란
2022-05-30
0
70
봄봄란란
2022-05-29
0
92
봄봄란란
2022-05-28
0
93
봄봄란란
2022-05-26
0
108
외로운나무km
2022-05-26
0
158
봄봄란란
2022-05-25
0
154
봄봄란란
2022-05-24
0
86
봄봄란란
2022-05-23
0
91
봄봄란란
2022-05-22
0
106
봄봄란란
2022-05-21
0
97
봄봄란란
2022-05-20
0
93
봄봄란란
2022-05-19
0
106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