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탕과 독탕

천로 | 2022.05.07 17:22:34 댓글: 2 조회: 405 추천: 1
분류유머 https://file.moyiza.kr/humor/4368905


대중탕과 독탕

오랫동안 홀아비로 지내던
할아버지가 칠순을 맞게 되었다.

며느리는 시아버지에게
거금 4000원을 내밀며

“아버님 낼모레 칠순잔치를 하니
시내에서 목욕하고 오세요”
라고 했다.

시아버지가 목욕탕엘 갔더니
3500원을 받고 500원을 돌려주었다.

뜨거운 목욕탕에서 때를 말끔히
벗기고 나니 몸이 날아갈 것 같았다.

목욕을 하고 나온 할아버지는
상쾌한 기분을 어떻게 하면
오랫동안 지속할 수 있나
곰곰 생각하다가

옛날에 친구와 놀러갔던
어느 과부집을 생각해냈다.

과부집에서 실컷 재미를 본
할아버지는 남은 돈 500원을
기분좋게 과부댁에게 주고는
폼 잡고 나오려는데

과부댁 : 아니 이게 뭐예요?

할아버지 : 왜? 뭐 잘못 됐어?

과부댁 : 500원이 뭐예요?
남들은 10만원도 주는데….

할아버지 : 아니 뭐라구?
이 몸을 전부 목욕하는데도

3500원인데 거 조그만 거 하나 씻는데 500원도 많지!

과부댁 : 할아버지! 거긴 대중탕이고
여긴 독탕이잖아요!



추천 (1) 선물 (0명)
IP: ♡.239.♡.72
행운7 (♡.171.♡.75) - 2022/05/09 10:00:24

ㅋㅋㅋㅋㅋㅋㅋ 에라이 ~~~~~

긍정123 (♡.212.♡.44) - 2022/05/09 13:08:37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82,581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CHOSUN
2013-07-13
0
39955
옥란화
2009-02-19
0
71494
천로
2022-06-05
0
264
배꽃
2022-05-22
0
348
지나갈인연
2022-05-15
0
404
지나갈인연
2022-05-15
0
215
지나갈인연
2022-05-15
0
259
천로
2022-05-07
1
405
천로
2022-05-05
0
395
zhan01
2022-05-03
0
385
지나갈인연
2022-05-03
0
222
zhan01
2022-05-03
0
277
지나갈인연
2022-05-03
0
168
지나갈인연
2022-05-03
0
319
지나갈인연
2022-05-03
0
284
지나갈인연
2022-05-02
0
144
지나갈인연
2022-05-02
0
131
지나갈인연
2022-05-01
0
267
지나갈인연
2022-05-01
0
149
잘먹구살자
2022-04-29
0
402
천로
2022-04-26
0
311
천로
2022-04-16
0
524
천로
2022-04-16
0
232
나라미
2022-04-15
0
194
천로
2022-03-28
0
413
묘산
2022-03-21
0
516
묘산
2022-03-21
0
346
묘산
2022-03-21
0
311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