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과 여유

vitamin201902 | 2022.05.28 12:29:39 댓글: 3 조회: 770 추천: 4
분류40대 공감 https://file.moyiza.kr/sympathy/4373045
2주만 있으면3년 8개월 일했던 이곳을 떠나게 된다.
다시 돌아오면 여기로 올지도 모르겠지만.
요즘 사람들이 다 그렇듯이 자기 집은 있지만 그 집에서 생활하지 못하고 해외나 혹은 외지에서 생활하는 사람들이 많을것이다.
나 또한 그렇다. 인테리어 해놓은지 4년넘도록 그 집에서 살아본적이 없다. 그렇다구 그집을 세를 준것도 아니다.
프리랜서로 일하다보니 언젠가는 돌아가겠지 하면서 4년넘게 집을 비워둔 상태이다 .
코로나때문이 아니더라도 항상 안정을 찾으면서 일하기를 바랬지만 아직도 가끔은 불안하다.
능력만 있으면 어디가서 못살려니 해도 요즘 같은 세월에 한번 움직이기는게 쉬운건 아니다.
이번에 그만두게 된것은 영주권때문이다. 2년넘게 안가면 영주권도 끊어지고 하는데 코로나때문에 3개월씩 2번 연장했다.
지금상태에서는 3개월씩 연장가능하지만 이젠 그 영주권을 바꿀때가 오다보니 더 이상 버틸수가 없었다.
갔다오면 최소 한달반에서 2개월
일단 정리하고 떠날련다.정리하려는 마음은 1년전부터 있다보니 쇼핑을 좋아하던 내가 어느순간부터 물건정리에 들어갔다.
다들 살림군이라고는 하지만 내 자신은 내가 안다..여자들 다 마찬가지겠지만 쇼핑을 좋아한다.나도 마찬가지로
이쁜 옷만 보면 사고싶다..하지만 코로나때문에 한곳에 있게되고부터는 사들이지 않고 버린것이 훨씬 더 많았다.
그러다보니 통장에 잔고는 쌓이고 짐은 줄어들고 .근데 그게 넘 좋았다..
책에서 읽은건데 사람은 트렁크 하나에 들어갈만큼 짐만 있으면 된다고 했다. .그보다는 훨씬 많지만 그래도 많이 줄었다.
도전적인걸 좋아하고 다니는걸 좋아하던 내가 어느 순간부터 안정적인 생활을 꿈꾸는듯 했다.
갔다오면 다시 한번 도전해볼가도 생각한다..
마음속에서는 항상 열정과 에너지 그리고 뭔가 안하면 안된다는 그런 생각이 불끈불끈 솟아오른다.
하루아침에 되는 일이 없지만 꾸준히 열심히 하다보면 오는 기회를 잡을수 있지 않을가.
그런 생각을 하면서 오늘도 어김없이 회사 나와서 공부를 하다가 한마디 적어본다.
코로나로 인해 다들 힘들겠지만 이 또한 기회로 생각하고 하고싶은 공부도 하면서 지내는것도 나쁘지만은 아닌것 같다.

なかなかうまくいかないのが人生です。

うまくいかない時を頑張って越えるから、

成長していくのです。


人生总伴随着不顺,只有努力度过不顺期,

人才会成长。






추천 (4) 선물 (0명)
IP: ♡.84.♡.231
비타민u (♡.20.♡.5) - 2022/05/29 14:53:40

멋져요~

수행승 (♡.23.♡.133) - 2022/05/29 17:47:24

도전하는 삶이 항상 매력적이죠,물질적안정보다 정신적안정이 훨씬 중요하다고 봐요.몸이야 어디에 있던 마음의 고향만 있으면 행복할거 같아요 화이팅

김삿갓의갓 (♡.141.♡.237) - 2022/06/02 13:03:43

테이블에 살포시 앉아 커피를 마시며, 컴퓨터가 앞에 있어도 노트에 뭔가를 적는 습관이 있는, 그런 지성적인 분인거 같습니다. 세련된 단발머리와 중성미가 있는 옷 스타일이 어울리는 분인거 같습니다. 도전은 쉽지 않지만 쉽지 않기에 하는 부분이라 생각합니다.

30,089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72065
꼬래춤
2022-07-01
1
454
갈매기야
2022-06-30
4
1045
sarang2017
2022-06-30
0
558
감사마음
2022-06-29
1
478
춘스춘스밤밤춘스춘스밤밤
2022-06-29
1
756
nvnv888
2022-06-28
0
662
꼬래춤
2022-06-27
2
800
꼬래춤
2022-06-25
2
637
산세베리아꽃
2022-06-24
9
1512
핑크뮬리
2022-06-23
2
521
꼬래춤
2022-06-23
2
576
별들
2022-06-21
0
496
봄냉이
2022-06-21
6
868
감사마음
2022-06-17
4
1229
sarang2017
2022-06-17
2
632
매드큐티
2022-06-16
11
1212
춘스춘스밤밤춘스춘스밤밤
2022-06-12
0
1004
번개림
2022-06-07
3
931
vitamin201902
2022-06-06
4
951
현재2020
2022-06-05
0
573
현재2020
2022-06-04
1
934
감사마음
2022-06-04
2
755
한나쁜남자
2022-06-04
1
1031
김택312
2022-06-02
0
567
춘스춘스밤밤춘스춘스밤밤
2022-06-02
1
848
배꽃
2022-05-31
4
834
감사마음
2022-05-30
2
1189
모이자 모바일